> 교계 뉴스

조계종 백만원력결집불사 '순항'…교구본사 순회법회 화엄사서 닻올라

글쓴이 : 진재훈기자 | 작성일시 : 19-10-07 08:11 | 댓글 : 0 개


조계종 핵심 사업인 '백만원력 결집불사'의 동참 열기가 전국적으로 확산되고 있는 가운데 전국 교구본사 가운데서는 처음으로 불사의 취지를 설명하는 순회 법회가 오늘(5일) 조계종 제19교구본사 화엄사에서 열렸습니다.
 
법회에는 조계종 명예원로의원이자 화엄사 문장인 명선스님을 비롯해 화엄사 주지 덕문스님, 본말사 스님, 불자 등 사부대중 500여 명이 동참했습니다.
 
법회는 삼귀의를 시작으로 반야심경 봉독, 문화공연, 홍보영상 시청, 추진위원회 위촉, 동참선언, 법어 등의 순으로 진행됐습니다.
 
[인서트]덕문스님 / 조계종 제19교구본사 화엄사 주지
 
("저희들이 잘 결집해서 한국불교가 변화는 모습에 선도적인 역할을 원장스님이 할 수 있도록 저희 교계에서도 최선을 다해서 정진 발원을 하도록 하겠습니다.")
 
총무원장 원행스님은 직접 화엄사를 방문해 사부대중에게 백만원력 결집불사의 필요성을 역설했습니다.
 
[인서트]원행스님 / 대한불교조계종 총무원장

("하루에 100원씩 100만명이 꾸준히 해야 됩니다. 그래서 우리가 무엇이든 100만명이 되면 분명히 할 수 있다. 이러한 외부적인 불사 뿐만 아니라 우리 스님들을 위해서나 불교를 믿는 자제분들의 학자금을 위해서라도 앞으로 다 쓸수가 있습니다. 그래서 여러분들께서 특히나 대화엄사에서 첫 번째 교구 백만원력 결집을 시작하게됐다는 것을 뜻깊게 생각하면서...")
 
참석 대중들은 종단의 백만원력 결집불사에 공감하고 동참을 결의했습니다.
 
주지 덕문스님은 이 자리에서 총무원장 원행스님에게 백만원력 결집불사 기금 오천만원을 전달했습니다.
 
하루 100원씩 100만 명을 모으겠다는 원력으로 시작된 조계종 백만원력 결집불사는 경주 남산 마애불상 복원, 인도 부다가야 한국 사찰 건립, 불교병원·요양원 설립, 계룡대 영외법당 불사 등을 위한 조계종의 대작불사입니다.
 
2차 순회법회는 내일(6일) 오전 11시 조계종 제9교구본사 팔공총림 동화사 통일대불광장에서 봉행됩니다.

진재훈 기자  365life@naver.com

<저작권자 © BBS불교방송,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03 > 교계 뉴스 > 조계종 백만원력결집불사 '순항'…교구본사 순회법회 화엄사서 닻올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