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교계 뉴스

여수 석천사, 천상의 목소리 '아니 초잉 돌마스님' 초청 특별공연

글쓴이 : 진재훈기자 | 작성일시 : 19-05-13 10:09 | 댓글 : 0 개




영혼을 울리는 천상의 목소리 네팔 최고의 국민가수이자 비구니 스님인 '아니 초잉 돌마스님(Choying Drolma)'이 내한 합니다.
 
여수 석천사는 불기 2563년 부처님 오신날을 맞아 초잉 돌마스님을 초청해 두 차례의 특별공연을 연다고 밝혔습니다.
 
공연은 1차로 내일(10일) 오후 7시 여수시민회관과 2차로 모레(11일) 오후 7시 여수 석천사 경내에서 진행됩니다.
 
초잉 돌마스님은 네팔의 카트만두에서 태어나 망명 티베트 2세로 열 세살에 출가했습니다.
 
아름답고 편안한 목소리로 세계인의 귀를 사로잡았으며 영국을 비롯해 독일, 미국 등 전 세계 각국을 순회하며 티베트 불교와 문화, 독립의지를 세계에 전하고 있습니다.
 
음악적 특징은 여타의 불교음악 뮤지션들과 달리 일반 대중가요처럼 편안하고 쉽게 들을 수 있도록 '우리들 생활 속의 불교 대중화'를 지향하고 있습니다.
 
초잉 돌마스님은 설립한 ‘네팔 비구니 복지재단(NWF)’의 운영을 지원하고 있습니다.
 
네팔 최초의 유엔아동기금, 유니세프(UNlCEF) 국가 대사로도 활동하고 2010년에는 네팔에서 신장병으로 고통받는 사람들을 돕기위한 재단을 설립했습니다.
 
1998년 처음 미국의 14개 도시 공연투어를 시작으로 2006년 5월 일본 공연까지 매년 어김없이 전세계 각지를 방문해 공연활동을 했습니다.
 
여수 석천사 주지 진옥스님은 “부처님은 차별 없이 모든 중생의 행복을 위하여 이 땅에 오셨다"며 "성인 오심을 봉축하고 공양 올리는 날에 불자와 시민들을 초청한다”고 말했습니다.
 
석천사는 부처님 오신날 전야에 '법요식 및 초잉돌마스님 초청 염불(명상)음악회' 행사와 부처님 오신날인 12일에는 '제18회 석천사 백일장 및 그림그리기 대회'를 엽니다.
 
이틀간 열리는 행사는 석천사 홈페이지(http://scsa.or.kr/)와 여수 석천사 페이스북에서 생방송을 통해 감상할 수 있습니다.

진재훈 기자  365life@naver.com

03 > 교계 뉴스 > 여수 석천사, 천상의 목소리 '아니 초잉 돌마스님' 초청 특별공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