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뉴스&제보

[TV-R] 광주 전남 봉축 법요식..."부처님 자비의 빛 가득"

글쓴이 : 정종신기자 | 작성일시 : 18-05-29 10:22 | 댓글 : 0 개
[앵커]
고불총림 백양사와 화엄사 등 호남 지역 주요 사찰들도 일제히 봉축 법요식을 갖고 국민 화합과 한반도 평화 등을 발원했습니다.

광주 BBS 정종신 기자가 종합했습니다.

 
[기자]
대표적인 참선수행 도량인 고불총림 장성 백양사 경내가 색색의 연등으로 수놓였습니다.

불자와 관광객들의 발길이 끊임 없이 이어진 가운데 봉축 법요식이 경건하게 진행됩니다

다섯 가지 향수로 아기 부처님을 목욕시키는 관불의식으로 세상의 번뇌도 함께 씻어 내립니다.

법요식에는 백양사 방장 지선 스님과 주지 토진스님을 비롯한 대중 스님, 신도 등 천여 명의 사부대중이 함께 했습니다.

지선 스님 / 고불총림 백양사 방장
"부처님오신날은 세상의 사는 이치를 알고 사는 사람들한테는 날마다 부처님오신날이예요, 날마다뿐 아니라 시시로 부처님오신날이예요, 그래서 '시호일' 이라, 일일 시호일이라, 날마다 새로운날이다, 그렇게 생각합니다"

불자들은 경건한 마음으로 불공을 드리고, 부처님 탄생의 참뜻을 기렸습니다.

사찰 경내 매달린 연등엔 저마다의 소원도 함께 실렸습니다.

불자들은 가족들의 건강과 행복을 빌고, 또 정치적으로, 경제적으로 어려운 이 시대를 부처님의 가르침으로 헤쳐 나가길 기원했습니다.

조경상 / 경기도 군포시
 "부처님오신날을 맞이하여 부모님 모시고 백양사에 왔는데, 날씨가 좋아서 참 좋구요, 이 날씨만큼 부처님의 자비가 온 세상에 가득했으면 좋겠습니다"

구례 화엄사도 봉축법요식을 봉행하고 부처님의 자비와 광명이 온누리에 가득하길 기원했습니다.
 
덕문 스님 / 지리산 화엄사 주지
 "화엄사를 찾아주신 모든 불자님들과 또 가정의 마음의 평화와 향기로움이 가득하도록 다같이 기원하고 부처님께 서원드립니다. 거듭 감사드립니다. 고맙습니다"

순천 송광사와 무등산 증심사, 문빈정사 등 광주전남지역 크고 작은 사찰과 암자에서도 부처님 오신날을 축하하고 깨달음을 얻기 위한 불자들의 발길이 하루 종일 이어졌습니다.

불기 2562년 부처님 오신 날, 불자들은 한 마음으로 부처님의 자비와 지혜가 온 세상에 가득하길 기원했습니다.

BBS 뉴스 정종신입니다.

03 > 교계 뉴스 > [TV-R] 광주 전남 봉축 법요식..."부처님 자비의 빛 가득"